단원고, 4ㆍ16 세월호 희생학생 ‘명예 졸업식’ 행사

희망을 품고 미래를 열어가는 교육 실시 다짐

전성숙 기자 | 기사입력 2019/02/11 [11:49]

단원고, 4ㆍ16 세월호 희생학생 ‘명예 졸업식’ 행사

희망을 품고 미래를 열어가는 교육 실시 다짐

전성숙 기자 | 입력 : 2019/02/11 [11:49]

 

▲ 4․16 세월호참사 안산 단원고, 추모조형물 ‘노란 고래의 꿈’     © 전성숙 기자


[참교육신문 전성숙 기자] 단원고등학교(교장 양동영)12() 4층 단원관에서 명예졸업식행사를 실시한다.

 

416세월호참사로 희생된 학생들에 대한 추모의 뜻을 기리기 위한 명예졸업식은 유가족, 학생, 시민 등 약 5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이날 행사는 추모동영상 상영 및 명예졸업장 수여 재학생 합창 및 영상상영 인사말씀(교육부 장관, 경기도교육감) 회고사(단원고등학교장, 416 세월호 참사 가족협의회 위원장) 졸업생 편지낭독 교가 제창 순으로 진행된다.

 

이번 명예졸업식은 제주도로 수학여행을 가던 단원고 2학년 학생 325명 중, 2014416() 전남 진도군 병풍도 앞 인근 해상에서 침몰한 세월호 참사로 희생된 250명의 학생을 대상으로 실시한다.

 

2016112() 제적처리 되었던 학생들의 명예는 20161123() 교육부 훈령인 학교생활기록 작성 및 관리지침개정을 통해 회복됐으며, 올해 212()에 명예졸업식이 실시된다.

 

단원고등학교 양동영 교장은 매년 주기마다 마음을 모아 추모행사를 실시해 학생들과 선생님들의 희생을 영원히 기억하고, 기억을 품고 아픔에서 나아가 이제 희망을 품고 미래를 열어가는 교육을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